10대 5명 검거 - 마사지 업소 직원 폭행하고 돈 뺏고

하수빈 기자 | 2019.07.30 15:30
[월드이코노] 하수빈 기자 =새벽에 마사지 업소를 찾아가 50대 종업원에게 주먹을 휘두르고 돈을 빼앗은 10대들이 경찰에 붙잡혔다.

528.jpg
경기 파주경찰서는 특수강도 혐의로 A(16)군 등 5명을 불구속 입건했다고 밝혔다.

이들은 이날 오전 2시께 파주시의 한 마사지 업소에 찾아가 50대 남성 종업원 B씨를 마구 때리고 돈 20만원을 빼앗아 달아난 혐의를 받고 있다.

피해자 B씨는 "업소에 찾아와 불법이 아니냐며 협박을 하면서 돈을 요구해 들어주지 않았더니 문을 부수고 들어와 주먹을 휘둘렀다"고 진술했다.

A군 일당은 동네에서 서로 알게 된 사이로 이들 중 1명은 촉법소년(만 10세 이상∼만 14세 미만)에 해당하는 13세인 것으로 파악됐다.

경찰은 조만간 A군 등을 다시 불러 사건 경위를 조사할 예정이다.
뒤로가기
목 록
경제 뉴스